김송은 팔목에 8살 아들의 손편지를 타투로 새겼다(사진)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김송은 팔목에 8살 아들의 손편지를 타투로 새겼다(사진)

뉴스센터 0 64
김송과 아들 선이.

김송이 새로 새긴 타투는 전 세계에서 하나뿐인 메시지가 담겼다.

김송은 지난 12일 인스타그램에 ”스트레스 날린 날, 울 선이 사랑의 손 편지도 엄마에게 새겨서 기분 좋은 날❤”이라며 타투를 자랑하는 영상을 올렸다. 

영상 속 김송은 팔목, 손가락, 귓바퀴, 무릎 등 곳곳에 타투를 한 모습. 특히 눈에 띈 건 팔목에 있는 짧은 편지였다. 아들 선이가 삐뚤빼뚤 쓴 손글씨가 그대로 옮겨져 있었다.

″내 엄마 사랑해요 엄마 아들 선이♡”

김송은 지난 2003년 가수 강원래와 결혼했고, 8번의 시험관 끝에 임신에 성공했다. 결혼한 지 10년 만이었다. 어렵게 얻은 아들 선이는 부부에게 우주나 다름없었다. 지난 2019년 KBS ‘아침마당’에 아들과 함께 출연한 김송-강원래 부부는 ”지구의 중심이 선이 위주로 돌아가는 것 같다”라며 세 가족으로 살아가는 기쁨이 크다고 밝혔다.

당시 김송은 ”막연히 행복하다고 했는데 선이를 낳고 진정한 행복이 뭔지 알게 됐다. 마흔셋에 낳았다. 늦은 나이에 낳았는데 안 낳았으면 어떡할 뻔했나라는 생각이 들더라”라고 말하기도 했다.

도혜민 에디터: hyemin.do[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비트인 카지노
고객센터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