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피 사용 반대" 빌리 아일리시는 '마를린 먼로' 스타일의 화려한 드레스를 선보이기 전 디자이너에게 한 가지 중요한 조건을 걸었다 (사진)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모피 사용 반대" 빌리 아일리시는 '마를린 먼로' 스타일의 화려한 드레스를 선보이기 전 디자이너에게 한 가…

뉴스센터 0 36
빌리 아일리시빌리 아일리시

13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서 매년 열리는 ‘멧 갈라’가 열려 각종 유명 인사들이 참여했다. 

‘멧 갈라’는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의상 연구소의 자금 조달을 위해 열리는 자선 파티다. 2020년에는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중지됐다가 다시 개최됐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많은 유명인 중에서도 가수 빌리 아일리시(19)는 단연 눈에 띄었다. 그동안 몸매를 가리거나 오버사이즈 스타일을 즐겨 선보이던 빌리의 시그니처 스타일은 찾아볼 수 없었다. 

그가 입은 베이지색 드레스는 너무 길어서 도우미만 네 명을 필요로 했다. 

 

빌리 아일리시

 

빌리는 화려한 과거 할리우드 스타일의 드레스를 선보였다. 목과 가슴 라인이 깊게 파여 있었다. 그는 ‘마를린 먼로’와 ‘그레이스 켈리’로부터 영감을 받았다고 전했다.

그가 입은 드레스의 브랜드는 ‘오스카 드 라 렌타’였다.

CNN에 따르면 빌리는 스타일 변화뿐만 아니라 이 브랜드의 옷을 입기 전 디자이너에게 중요한 요구를 했다.

빌리는 채식주의자로 동물 권리를 주장한다. 그는 이 브랜드의 디자이너에게 ”앞으로 완전히 모피 사용을 중단해 달라”고 요청했다. 

 

빌리 아일리시

 

원래  ‘오스카 드 라 렌타’는 모피를 사용한 제품을 판매해 왔다. 하지만 이 브랜드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페르난도 가르시아와 로라 킴은 빌리의 요청에 ”앞으로 우리 브랜드는 모피 사용 및 기존 모피 제품 판매를 전면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빌리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감을 남겼다. 

 

 

″오스카 드 라 렌타가 앞으로 모피 제품을 사용하지 않기로 해 너무 좋다. 그걸 알고 그들의 드레스를 입을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내 의견을 받아준 디자이너들에게 감사하다. 동물뿐만 아니라 지구와 환경에도 더 큰 이익을 주는 변화를 만들었다. 변화를 만드는 데 동참할 수 있어서 기쁘다.”

 

빌리 아일리시

 

빌리는 ”다른 디자이너들 모두 모피 사용을 그만두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또 새로운 스타일 변화에 관해서도 입을 열었다. 

 

빌리 아일리시

 

빌리는 ″이제 이런 걸 입을 타이밍이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몇 년 간 스스로 많이 성장했다고 느꼈다. 항상 이런 스타일을 입고 싶었다. 단지 그동안 무서웠고 내 몸에 불편하다고 느꼈다. 하지만 드디어 해냈다.” 

 

빌리 아일리시

 

 

 

 

.

 

안정윤 에디터: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비트인 카지노
고객센터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