흉기에 찔린 40대 남성이 충남 아산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 들어와 도움을 요청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흉기에 찔린 40대 남성이 충남 아산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 들어와 도움을 요청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뉴스센터 0 39
자료 사진

흉기에 찔린 40대 남성이 충남 아산의 한 초등학교 교실에 들어와 도움을 요청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4일 아산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30분쯤 아산의 한 초등학교에서 한 남성이 흉기에 찔렸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40대 남성 A씨가 흉기에 찔려 피를 흘린 채 인근 초등학교 교실로 들어와 “살려달라”며 도움을 요청했던 것.

당시 교실에는 담임교사와 1학년 학생들이 있었다. 담임교사는 보건교사에게 위급상황을 알리고, 학생들을 특별교실로 이동시켰다. 또한 교사들은 경찰과 119구급대가 올 때까지 교실 창문을 가리고 응급조치를 했다.

조사결과 A씨는 배움터 지킴이 있는 정문이 아닌, 후문을 통해 학교 안으로 들어온 것으로 파악됐다. 이후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지만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경찰은 학교 인근 등 주변을 탐문해 야산에서 30대 남성 B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경찰은 숨진 B씨가 A씨를 찌른 뒤 자해한 것으로 보고 있으며, A씨의 건강이 회복되는 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한다는 방침이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비트인 카지노
고객센터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